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프레스

프레스

ASAF2022_제18회 안산국제거리극축제, 다음달 5일 개최!


- 제18회 안산국제거리극축제 5월 5일 개최!
- ‘범 내려온다’로 유명한 앰비규어스댄스컴퍼니와 시민이 함께하는 초대형 퍼포먼스   
- 공식참가작, 제작지원, 시민버전6.0, 靑자유구역 및 아트마켓 등 다양한 볼거리 풍성

안산시와 (재)안산문화재단(이사장 윤화섭, 대표이사 김미화)이 주최하는 제18회 안산국제거리극축제의 개막이 30일도 채 남지 않았다. 올해로 벌써 18회를 맞이하는 안산국제거리극축제는 매년 5월이면 안산의 곳곳을 무대 삼아 다양한 거리극을 선보이며 대한민국 대표 공연예술축제로 자리매김했다. 실력 있는 거리 예술가들이 짜임새 높은 공연을 펼치는 만큼 올해는 어떤 공연들이 광장을 예술로 채우는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3년 만에 안산문화광장으로 돌아온 안산국제거리극축제는 특별한 개막작을 선보인다. <범 내려온다>로 유명한 앰비규어스댄스컴퍼니와 시민 100여 명이 함께하는 커뮤니티 댄스 프로젝트로 다양한 연령, 취미, 관심사를 지닌 시민들이 ‘놀이’라는 주제에 맞춰 하나의 몸짓으로 감동의 축제 막이 열리게 된다.

공식참가작에는 국내에서 내로라하는 다양한 팀들로 구성되어 있다. 마리오네트 인형의 섬세한 움직임과 바이올린, 기타, 루프스테이션 등의 악기와의 조화가 돋보이는 보따리 크루 <할머니의 호호밴드>, 안산시민들의 이야기를 통해 안산의 어제와 오늘을 보다 생생하게 경험할 수 있는 프로젝트 외WAE의 <아직, 있다!>, 그 외 2021 공연예술창작산실 무용 편에서 올해의 신작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거둔 멜랑콜리댄스컴퍼니 초인<위버멘쉬>는 전국의 굵직굵직한 무대에서 공연을 펼친 바 있다.

이번 안산국제거리극축제에는 살거스의 <미래의 편의점 ‘블루하우스’> 설치형 관객 반응 작품도 등장하게 된다. 안산문화광장 한복판에 미래에서 온 자판기가 설치되고, 설치형 관객 반응 작품으로 관객이 직접 작품에 참여하게 되어 색다른 재미를 안겨준다.

이외에도 안산을 배경으로 동화를 바탕으로 제작하는 제작지원프로그램, 안산시 관내 시민 예술가 및 예술단체가 참여하는 시민버전6.0, 안산문화광장 곳곳이 놀이터로 변하는 ‘놀이하는 도시’ 등이 준비되어 있으며, 관람객들은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축제를 단순히 관람하는데 그치지 않고 직접 체험하는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다.

화려한 폐막공연 또한 빼놓을 수 없는 볼거리이다. 나흘간 이어지는 축제를 마무리하기 위해 도깨비를 콘셉트로 대형 공연이 진행되며 화려한 분위기를 연출할 극단 예술불꽃 화랑의 <불도깨비>를 통해 폐막에 대한 아쉬움을 달래줄 것이다.

또한 안산국제거리극축제의 보다 완벽한 진행을 위해 모집한 으뜸자원봉사자 액션히어로 발대식이 지난 4월 2일 진행되기도 했다. 발대식에서는 안산국제거리극축제의 전반적인 소개와 특별히 초청된 춘천마임축제 강영규 총감독님의 축제에 대한 열정적인 강의를 들을 수 있었으며, 올해 액션히어로(39명)는 곧 다가올 안산국제거리극축제를 위해 종횡무진하며 맹활약을 펼칠 것이다. 

다양한 프로그램과 도심 속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는 안산국제거리극축제는 다음달 5일 어린이날을 시작으로 8일까지 4일간 안산문화광장에서 개최된다.

자세한 축제 관련 문의는 안산국제거리극축제 홈페이지 및 안산문화재단 시민축제부 (☎ 031-481-0537, 0540)로 하면 된다.